환경오염신고 1661-0613

Environmental Monitoring Confederation

자연과 인간의 조화로운 공존은 쾌적한 환경의 근본이며 미래 세대에 계승하여야 할 유산입니다.

인사말

 

안녕하십니까?

(사)환경감시연합회 회장 강 영 석 입니다.

우리 환경 감시 연합회 홈페이지를 찾아주신 여러분! 반갑습니다.

본 연합회는 창립부터 현재까지 자연환경 보전, 생활환경 개선 및 기업환경 지도, 계도 활동을 통하여 환경문제의 사전 예방과 해결책을 구상하고 실천하는데 능동적인 역할을 하여왔습니다. 그러나 그 활동들은 수고의 기대효과를 밑도는 미미한 결실이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고민하고 또한 많은 연찬을 하였습니다. 우리가 인류의 미래에 기여하는 환경보전운동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보다 적극적인 환경감시활동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결론을 터득하였습니다.

거듭되어가는 인류의 개발로 인하여 무절제한 생태계 파괴가 오히려 극심한 환경오염, 자원의 변이 현상, 신종 환경성 질병 발생 등의 부작용으로 우리에게 되돌아오고 있다는 것은 실로 자원 활용의 역행이라 아니할 수 없습니다.

본 연합회는 창립부터 현재까지 자연환경 보전, 생활환경 개선 및 기업환경 지도, 계도 활동을 통하여 환경문제의 사전 예방과 해결책을 구상하고 실천하는데 능동적인 역할을 하여왔습니다. 그러나 그 활동들은 수고의 기대효과를 밑도는 미미한 결실이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고민하고 또한 많은 연찬을 하였습니다. 우리가 인류의 미래에 기여하는 환경보전운동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보다 적극적인 환경감시활동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결론을 터득하였습니다.

거듭되어가는 인류의 개발로 인하여 무절제한 생태계 파괴가 오히려 극심한 환경오염, 자원의 변이 현상, 신종 환경성 질병 발생 등의 부작용으로 우리에게 되돌아오고 있다는 것은 실로 자원 활용의 역행이라 아니할 수 없습니다.

본 연합회는 창립부터 현재까지 자연환경 보전, 생활환경 개선 및 기업환경 지도, 계도 활동을 통하여 환경문제의 사전 예방과 해결책을 구상하고 실천하는데 능동적인 역할을 하여왔습니다. 그러나 그 활동들은 수고의 기대효과를 밑도는 미미한 결실이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고민하고 또한 많은 연찬을 하였습니다. 우리가 인류의 미래에 기여하는 환경보전운동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보다 적극적인 환경감시활동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결론을 터득하였습니다.

거듭되어가는 인류의 개발로 인하여 무절제한 생태계 파괴가 오히려 극심한 환경오염, 자원의 변이 현상, 신종 환경성 질병 발생 등의 부작용으로 우리에게 되돌아오고 있다는 것은 실로 자원 활용의 역행이라 아니할 수 없습니다.

본 연합회는 창립부터 현재까지 자연환경 보전, 생활환경 개선 및 기업환경 지도, 계도 활동을 통하여 환경문제의 사전 예방과 해결책을 구상하고 실천하는데 능동적인 역할을 하여왔습니다. 그러나 그 활동들은 수고의 기대효과를 밑도는 미미한 결실이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고민하고 또한 많은 연찬을 하였습니다. 우리가 인류의 미래에 기여하는 환경보전운동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보다 적극적인 환경감시활동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결론을 터득하였습니다.

거듭되어가는 인류의 개발로 인하여 무절제한 생태계 파괴가 오히려 극심한 환경오염, 자원의 변이 현상, 신종 환경성 질병 발생 등의 부작용으로 우리에게 되돌아오고 있다는 것은 실로 자원 활용의 역행이라 아니할 수 없습니다.

이러한 때에 의식의 전환과 끊임없는 환경에 대한 실천의지는 소중한 지구를 자손에게 아름답게 물려주기 위한 우리들의 미래지향적 투자입니다.

지구촌의 푸르고 복된 미래를 위하여 최고의 가치인 “생명”을 지키는 일에 우리 모두는 반성과 성의를 다하는 부지런함을 보여야 할 때입니다. 환경감시연합회는 그러한 사랑의 실천적 노력을 이끌어내기 위하여 전력을 다 할 것 입니다.

본 홈페이지가 여러분들의 환경보전의 길잡이가 되고 폭넓은 참여와 의견 개진을 통한 발전된 실천적 장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여러분의 작은 관심, 생활 속 환경에 대한 실천 하나가 아름다운 환경과 초록빛 지구를 살리는 시작입니다.

환경을 위한 실천!

지구를 위한 사랑!

그 중심에 (사)환경감시연합회가 함께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